'2024년 하반기 수원시 청년행정체험' 참여자 오리엔테이션… 1기 66명 근무 시작

109명 모집에 1387명 지원, 경쟁률 12.7 대 1

정은아 기자 | 입력 : 2024/07/04 [08:56]

 

▲ 2024 하반기 수원시 청년행정체험 참여자들이 함께하고 있다.


[경기뉴스미디어=정은아 기자] 수원시가 ‘2024 하반기 수원시 청년행정체험’ 참여자 109명을 선발하고, 3일 수원시청 대강당에서 오리엔테이션을 했다.

1기 참여자 66명은 3일부터 31일까지, 2기 참여자 43명은 8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근무한다. 2024 하반기 수원시 청년행정체험은 109명 모집에 1387명이 지원해 경쟁률이 12.7대 1에 달했다.

무작위 추첨으로 참여자를 선발했고, 근무 부서는 4개 권역별(장안·권선·팔달·영통구)로 희망 근무지를 접수한 후 난수 프로그램을 활용해 무작위로 지정했다.

청년행정체험 사업은 취업을 준비하는 19~34세 청년들에게 수원시 본청, 사업소, 구청, 동행정복지센터 등에서 일하며 시정 현장을 경험할 기회를 제공해 진로적성을 탐색하고, 취업을 준비하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월~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근무하며 기본급(시간당 1만 570원)과 주휴수당을 지급한다. 도서관·미술관·전시관·보건소 등은 근무지에 따라 주말 대체 근무를 할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역사가 깊은 수원시에서 즐겁게 행정업무를 수행해보며 좋은 인연을 많이 만들길 바란다”며 “또 수원시의 청년 정책을 알아가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현장속으로
메인사진
'아안모'시민감시단, 아이들 인권 보호 본격 활동 시작
메인사진
수원시마을만들기 조례 폐지안, 수원시의회 부결
메인사진
수원 세류동 마을관리사회적협동조합, 마을의 힘으로 반찬경진대회 개최
메인사진
[인터뷰] 이종희 공수모 대표 "수원마을만들기조례 유지되야한다"
메인사진
[다시보는인터뷰]전경원 경기도청 자문관, "IB 한계를 학생이 감당하기에는 입시 현실이 가혹하다"
메인사진
'성인페스티벌 논란'...수원시민사회단체·수원시, 공론화 및 법적 제도화 추진한다
메인사진 없음
경기도·국가인권위, 인권·시민사회단체 활동가 연대회의 개최
광고